메뉴 건너뛰기

Press Release

2018.08.24

“코스트코-현대카드, 새로운 청사진 그린다”

- 코스트코, 새로운 파트너사로 현대카드 선정 -

현대카드·현대캐피탈 뉴스룸의 모든 콘텐츠는 미디어에 활용하실 수 있습니다.

◇ 코스트코가 지향하는 국제표준(Global Standard)에 가장 적합한 파트너사로 현대카드 낙점
- 현대카드는 단순히 제휴 사업자가 아닌, 장기적 비즈니스 파트너로서 높은 점수를 받음
- PLCC 전문 조직, 데이터 분석, 마케팅 등 현대카드의 보유 역량이 종합적으로 반영된 결과물
◇ 2019년 5월 24일부터 제휴 서비스 런칭. 제휴기간 10년
- 코스트코 국제표준(Global Standard)에 맞춘 혜택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상품을 선보일 예정
- 신규 상품 출시를 앞두고 고객 불편 최소화 방안 마련

현대카드(대표 정태영)와 코스트코코리아(대표 조민수, 이하 코스트코)가 손잡는다.

현대카드가 24일 코스트코의 차기 제휴사업자로 선정됐다고 공식 발표했다.

이번 제휴는 2019년 5월 24일부터 10년 동안 지속되며, 현대카드와 코스트코는 상호 협력을 통해 다양한 부문에서 새로운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기로 했다.

이번 제휴사업자 선정 평가에서 현대카드는 단순히 제휴카드 사업자가 아닌, 장기적 비즈니스 파트너로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는 현대카드가 별도의 PLCC(Private Label Credit Card : 상업자 표시 신용카드) 전문조직을 운영하고, 데이터 분석과 활용, 마케팅, 브랜딩 등에서 차별화된 역량을 갖춘 것이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풀이된다.

코스트코 관계자는 “코스트코가 지향하는 국제표준(Global Standard)에 가장 적합한 파트너사로 현대카드를 선정하게 됐다”며, 선정 배경을 밝혔다.

양사는 새로운 제휴 계약에 따라 코스트코의 국제표준(Global Standard)에 적합한 새로운 제휴 상품을 론칭할 계획이며, 상품에 대한 홍보와 공동 마케팅 등을 적극적으로 펼쳐 나갈 예정이다.

특히, 양사는 기존 코스트코 고객들이 제휴사 변경으로 느낄 불편을 최소화 할 수 있는 방안을 세심하게 준비할 방침이다. 이와 더불어, 고객 리워드 프로그램 강화 등 코스트코 고객들이 현대카드를 통해 새롭게 누릴 수 있는 다양한 혜택들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갈 계획이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그 동안 코스트코가 고객에게 제공했던 독보적 혜택과 현대카드의 마케팅 역량을 더해 코스트코 회원들에게 맞춤형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준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난 1998년 설립된 코스트코코리아는 올해로 창립 20주년을 맞이했으며, 변화를 위해 선택한 현대카드와 협업해 변함없는 혜택을 제공할 것이라 밝혔다.

  • Email 보내기
  • 내용 Pri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