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Press Release

2019.03.18

현대캐피탈 ‘세이브렌터카-일시불형’ 출시

현대카드·현대캐피탈 뉴스룸의 모든 콘텐츠는 미디어에 활용하실 수 있습니다.


◇ 자동차를 일시불로 구매하는 것보다 경제적이고 편리한 ‘세이브렌터카-일시불형’
- 자동차 구매와 이용 시 고객이 부담하는 총 비용은 일시불 구매보다 경제적이고
- 차량 등록부터 탁송, 세금이나 보험 등 차량 이용에 필요한 편의성은 높여

현대캐피탈(대표 정태영, www.hyundaicapital.com)이 자동차 구매의 새로운 방법으로 렌터카에 일시불 개념을 결합한 현대캐피탈 ‘세이브렌터카-일시불형’을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고객 중심의 다양한 금융 상품으로 국내 자동차 금융을 선도하고 있는 현대캐피탈이 이번에는 자동차 구매 고객의 결제 패턴을 분석해 새로운 방식의 금융을 설계했다. 자동차를 구매하는 고객 중 절반 가량이 신용카드나 현금으로 결제하는 것에 주목해 일시불 고객에게 최적화된 금융 상품을 선보인 것.

현대캐피탈 ‘세이브렌터카-일시불형’은 장기렌터카에 일시불 결제 방식을 적용해 경제성과 편의성을 높인 상품으로, 자동차를 일시불로 구매하려는 고객에게 유용하다. 장기렌터카는 차량가와 차량 이용에 필요한 기타 비용을 월 납입금으로 나눠내는 방식이다. ‘세이브렌터카-일시불형’은 일시불 결제처럼 차량가의 대부분을 선납하기 때문에 고객이 부담하는 월 납입금은 낮고, 장기렌터카의 혜택은 그대로 누릴 수 있다.

우선 ‘세이브렌터카-일시불형’을 통하면 자동차 구매 시 필요한 초기 비용과 차량 이용 중 발생하는 세금, 보험료 등의 유지관리 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따라서 고객이 자동차를 구매하고 이용하는 데 부담하는 총 비용은 일시불로 구매하는 것보다 경제적이다. 고객은 낮은 월 납입금으로 약정 기간 동안 차량을 이용하고, 만기가 되면 고객의 의사에 따라 매입이나 반납을 선택할 수 있다.

예를 들어, 그랜저 IG 2.4 Mordern(차량가 3,112만원, 60개월)을 ‘세이브렌터카-일시불형’으로 이용할 경우 월 납입금은 19만원이다. 이용기간 만기 시 차량을 매입한다면, 고객이 부담해야 하는 총 비용은 일시불로 구매한 것보다 98만원 저렴하다.

이와 함께 ‘세이브렌터카-일시불형’은 차량 이용에 필요한 다양한 편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차량 등록부터 탁송까지 복잡한 과정을 현대캐피탈이 알아서 처리해 줘 고객은 편리하게 차량을 인도받을 수 있다. 또한 세금이나 보험료, 범칙금 납부 등 번거로운 절차도 현대캐피탈이 대신하기 때문에 고객은 편리하게 차량을 이용하기만 하면 된다.

현대캐피탈 관계자는 “자동차를 일시불로 구매하는 것보다 경제적이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세이브렌터카-일시불형’을 만들었다”며, “자동차 구매를 계획하는 고객에게 새로운 차량 이용 방법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세이브렌터카-일시불형’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주요 포털 사이트에서 ‘현대캐피탈 세이브렌터카’로 검색하면 확인할 수 있으며, 해당 상품은 현대·기아자동차 전시장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 Email 보내기
  • 내용 Pri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