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현대카드와 이마트가 함께 만든 된장라면이 나왔다”


- ‘정’든 된장라면(정태영 Recipe x 정용진 Made) -


2021.10.01

현대카드·현대캐피탈·현대커머셜 뉴스룸의 모든 콘텐츠는
미디어에 활용하실 수 있습니다.
콘텐츠 활용 시에는 출처
(현대카드·현대캐피탈·현대커머셜 뉴스룸)표기를 부탁 드립니다.

한국식 된장을 바탕으로 한 새로운 스타일의 된장라면이 나왔다.

현대카드와 이마트는 양사가 공동으로 개발한 <‘정’든 된장라면(정태영 Recipe x 정용진 Made), 이하 ‘정’든 된장라면>을 30일 공개했다.

‘정’든 된장라면은 현대카드 정태영 부회장과 신세계그룹 정용진 부회장의 만남에서 탄생한 라면이다. 업무 협의를 위해 만난 자리에서 정태영 현대카드 부회장이 자신의 레시피로 만든 된장라면을 소개했고, 이를 맛 본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이 호응해 제품화가 진행된 것.

이후 현대카드와 이마트 실무진들은 이 라면을 집에서도 간단히 조리해 먹을 수 있는 밀키트 형태로 재탄생시켰다.

‘정’든 된장라면은 우리 음식에서 빠질 수 없는 핵심 재료이지만 상대적으로 라면에서는 제한적으로만 활용되던 된장을 주 재료로, 품질 좋은 소고기와 표고버섯, 알배추, 반숙 달걀 등을 면과 함께 즐길 수 있도록 구성되었다.

특히, 진한 된장 국물 맛을 기본으로 한 얼큰하면서도 시원한 맛에 대한 호평이 이어지고 있으며, 재료들의 품질 수준도 높아 맛있고 든든한 한끼 식사가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정’든 된장라면의 가격은 12,800원(2인분)이며, 전국 이마트 매장 및 이마트몰, SSG닷컴에서 구매가 가능하다. 10월 한달 동안은 현대카드로 결제 시 30% 할인된 가격인 8,960원에 판매할 계획이다.


이 콘텐츠를 평가해 주세요.

등록완료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