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배민현대카드 회원, 월평균 9.2회 배달 주문하는 배민 VIP”


- 배민현대카드 10만 매 돌파 기념 카드 사용 분석 및 한정판 굿즈 이벤트 진행 –


2021.07.22

현대카드·현대캐피탈·현대커머셜 뉴스룸의 모든 콘텐츠는
미디어에 활용하실 수 있습니다.
콘텐츠 활용 시에는 출처
(현대카드·현대캐피탈·현대커머셜 뉴스룸)표기를 부탁 드립니다.

국내 최초 배달 앱 전용 신용카드(PLCC)인 <배민현대카드>가 발급 10만 매를 돌파했다.

지난 해 11월, 현대카드가 ‘배달의민족(이하 배민)’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과 손잡고 공개한 <배민현대카드>는 ‘배민포인트’ 중심의 특화 혜택과 8종의 독특한 카드 디자인으로 회원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어 왔다.

현대카드와 우아한형제들은 <배민현대카드> 10만 매 돌파를 기념해 회원들의 카드 사용 특성을 공개했다.

<배민현대카드> 회원들의 월평균 배민 이용 횟수는 9.2회로 일반 현대카드 회원(4.1회)의 두 배에 달했다. 이를 반영하듯 <배민현대카드> 회원 중 70%가 배민 VIP 회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배민은 월 5회 이상 주문한 고객을 ‘배민 VIP’로 선정해 ‘월간쿠폰북’ 등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다양한 배민 캐릭터들과 함께 음식을 과감하게 디자인 요소로 활용한 것도 <배민현대카드>의 인기 요인 중 하나였다. 8가지 카드 디자인 중 가장 많은 발급량을 기록한 것은 계란후라이를 모티브로 한 ‘후라이’ 디자인으로 전체 회원 중 35%가 이 디자인을 선택했다. 김의 질감을 잘 살려낸 ‘잘생김’ 디자인이 20%, 배민의 대표 캐릭터 ‘독고배달’을 카드 정중앙에 배치한 ‘썬그리’ 디자인이 16%로 뒤를 이었다.

연령별로는 20대(31%)와 30대(36%)가 전체 발급 회원의 절반을 훌쩍 넘는 67%를 차지했으며, 40대가 28%, 50대 이상이 5%로 나타났다. 성별로는 남성이 42%, 여성이 58%로 여성 회원의 비중이 더 높았다.

한편, <배민현대카드> 10만 매 돌파를 기념하는 한정판 굿즈 이벤트도 진행된다. 현대카드와 우아한형제들은 코로나19 확산세를 고려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며 집에서 안전하게 즐길 수 있는 카드게임 세트를 한정판 아이템으로 선정했다.

우아한형제들이 직접 디자인한 이번 카드게임 세트는 배민 캐릭터들이 다양한 음식을 즐기는 모습을 손수 나무 조각으로 제작해 킹, 퀸, 잭, 조커 등에 활용한 것이 특징이다. 카드 뒷면은 <배민현대카드> 디자인 8종 중 가장 많은 발급량을 기록 중인 ‘후라이’ 디자인과 배민 캐릭터가 담긴 ‘단체환영’ 디자인을 그대로 활용했다.

카드게임 세트는 오는 28일까지 <배민현대카드>로 처음 결제한 회원 중 추첨을 통해 3천 명에게 주어진다. 현대카드와 우아한형제들은 추후 쿠폰팩 증정 등 추가적인 이벤트도 진행할 계획이다.

<배민현대카드> 10만 매 돌파 관련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배민 애플리케이션 우측 상단 ‘My배민’의 ‘이벤트’ 메뉴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 콘텐츠를 평가해 주세요.

등록완료

맨 위로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