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현대카드, 금감원 ‘소비자보호 우수기관’ 2년 연속 수상


현대카드가 금융소비자보호 부문에서 2년 연속 업계 최고의 성과를 거뒀다.


2019.12.17

현대카드·현대캐피탈 뉴스룸의 모든 콘텐츠는 미디어에 활용하실 수 있습니다.
콘텐츠 활용 시에는 출처(현대카드·현대캐피탈 뉴스룸)표기를 부탁 드립니다.

17일 여의도 금융감독원에서 열린 '2019 유공자 시상식'에서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왼쪽)과 현대카드 정태영 부회장(오른쪽)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현대카드가 금융소비자보호 부문에서 2년 연속 업계 최고의 성과를 거뒀다.

현대카드는 지난 17일 금융감독원이 개최한 ‘2019년도 포용금융·금융소비자보호·금융사기 근절 부문 유공자 시상식’에서 ‘소비자보호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금융감독원이 국내 금융회사를 대상으로 진행한 ‘2018년도 금융소비자보호 실태평가’가 반영된 결과다.

금융소비자보호 실태평가는 금융감독원이 금융사 내 소비자보호 체계와 기능을 조성할 목적으로 매년 민원 발생 건수, 소비자보호 조직 등을 평가하는 제도다. 이번 실태평가에서는 총 68개 금융사가 평가에 참여했고, 이 중 현대카드를 포함한 3개 회사가 가장 높은 등급인 ‘우수’ 등급을 받았다. 특히 현대카드는 해당 실태평가 10개 항목 중 전 부문에서 ‘양호’ 이상의 등급을 얻어, 작년에 이어 2년 연속 소비자보호 부문 우수기관에 선정됐다.

현대카드는 금융소비자의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체계적인 전담 조직을 갖추고 소비자에게 불합리한 관행을 적극적으로 개선하고 있다. 또 고객의 의견을 청취할 수 있는 다양한 채널을 마련해, 이를 상품 설계 과정부터 반영하는 등 차별화된 노력을 통해 독자적인 소비자보호 체계를 구축해나가고 있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소비자보호를 위한 현대카드의 차별화된 시스템과 노력이 이번 평가로 인정받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 권익 보호 노력을 강화해 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현대카드∙현대캐피탈 뉴스룸 카카오톡 채널 안내

현대카드∙현대캐피탈 뉴스룸을 카카오톡 채널에서 만나보세요.
뉴스룸의 카카오톡 채널을 통해 현대카드∙현대캐피탈 소식을 보다 쉽고 빠르게 만날 수 있습니다.

〉〉 채널 추가 하러가기
현대카드
https://pf.kakao.com/_NxonNj


이 콘텐츠를 평가해 주세요.

등록완료

맨 위로 가기